제주서 익명으로 KF94 마스크 ‘1만 5천개’ 기부…”경제적 어려운 위험에 노출된 이웃들께”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벌어지는 상황에서 제주의 한 시민이 마스크 1만5천개를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달라고 기부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습니다.

3일 제주도사회복지협의회에 따르면 이름을 밝히지 않은 독지가는 지난 1일 지인과 함께 협의회를 방문해 편지와 성인용 마스크(KF94) 1만개를 전달했습니다.

또 이 독지가는 같은 날 택배로 아동용 마스크(KF80) 5천개를 제주시에 기부했습니다. 택배로 보낸 마스크는 이튿날 제주시에 도착했습니다.

ADVERTISEMENT

이 독지가는 편지에서 “경제적 어려움에 더해 품귀현상으로 마스크를 써 보지 못하고 위험에 노출될 수 있는 이웃들에게 온정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또 “신분은 밝힐 수 없지만 다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야 하는 시기에 누군가 이런 기부를 했다고 알리는 것이 우리 사회 기부문화를 확산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많은 시민이 나눔에 동참했으면 한다”고 전했습니다.

사회복지협의회 관계자는 “행정기관과 협의해 사회복지시설을 비롯해 홀로 사는 어르신과 장애인 가정에 마스크가 우선 배부되도록 해 독지가의 뜻이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독지가의 기부에 힘입어 소외된 이웃들이 신종 코로나를 이겨내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