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한테 ‘스와로브스키’ 목걸이 선물 받았는데 기분이 너무 나쁘네요”

기사와 관련 없느 사진 예노쥬얼리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남자친구에게 스와로브스키 선물 받았는데 너무 기분 나쁘네요’란 제목의 사연글이 게재됐다.

작성자 A씨는 얼마 전 남자친구에게서 기념일 선물로 스와로브스키 목걸이를 받고 기분이 상당히 안 좋았다고 말했다.

A씨는 “기분 나쁜 티는 못 냈지만 이 브랜드 제품들의 평균 가격대를 이미 알고 있었기에 갑자기 기분이 안 좋아졌다”라고 말했다.

스와로브스키는 120년 전통의 유명 패션 브랜드다. 타 액세서리 브랜드에 비해 다소 합리적인 가격으로 폭넓은 연령층에게서 사랑을 받고 있다. 대부분의 제품은 50만원을 넘지 않는다.

그런데 A씨는 이 정도 가격대의 제품으로는 성이 차지 않았던 모양인 것 같다.

기사와 관련 없느 사진 당근마켓
ADVERTISEMENT

그는 “돈의 값어치도 모르는 사람들이 스와로브스키라는 브랜드 네임만 보고 사 오는 것 아니냐. 백화점에도 입점돼 있고 수입 브랜드니 구색 맞추려고 사 오는 거로 밖에 안 보인다”고 목소리를 높였다고 한다.

한 마디로 스와로브스키 목걸이를 사 온 남친에게서 ‘정성’이 느껴지지 않았다는 것이다.

사연을 접한 다수 누리꾼은 A씨의 이 같은 생각에 ‘불편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목걸이의 가치를 단순히 ‘가격’으로만 판단하려는 A씨의 태도를 이해할 수 없다는 목소리가 쏟아졌다고.

한 누리꾼은 “본인이 소득 수준이 높고 돈이 많은지는 알 수 없지만, 적어도 상대에게 받은 선물을 가격으로만 판단하려는 태도는 옳지 못하다”며 인상적인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영화 연애의 온도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