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휴교인데 ‘홀로 등교’한 학생…친구들은 왜?

인터넷 커뮤니티

지난해 12 월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의해 약 800 명이 목숨을 잃는 심각한 상황에 빠져 있다. 일부 지역에서는 학급 폐쇄를 결정한 학교도 있다고 한다.

그런 가운데 학급 폐쇄 사실을 알지 못한 채, 혼자 학교에 등교한 한 남학생에게 온라인에서 동정의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다.

이것은 베트남에서 일어난 일이라고 한다. 베트남에서는 현재 50 개 이상의 도시에서 학급 폐쇄를 결정하고 있다고 한다.

하지만 학급 폐쇄 사실이 잘 전달되지 않아 1 명의 남학생이 평소대로 등교한 모습이 소셜미디어에 공개됐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AP
ADVERTISEMENT

사실 이러한 사태는 해당 학생 뿐만 아니라 베트남 전역에서 하나 둘씩 일어나고 있다.

예상치 못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에 의해 자신도 모르게 황당한 상황을 겪게 된 셈이다. 사진을 보면 이 남학생은 나홀로 책상에 앉아 눈 앞의 칠판을 보고 있다.

도대체 어떤 생각이 들었을까? 네티즌들은 학급 폐쇄 사실을 몰랐던 단 한명인 남학생의 외로운 모습에 동정의 목소리가 높았다.

“나도 같은 경험이 있는데 곧바로 너무 비참했다” “친구들은 왜 아무것도 해줄 수 없었을까” “불쌍하지만 왠지 귀엽다” 등등 다양한 반응을 보여줬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인터넷 커뮤니티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