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중에 야식이 땡긴다면 이마를 두드세요” (연구결과)

이하 MBC 뉴스투데이

지난 15일 방송된 MBC ‘뉴스투데이 스마트 리빙’ 코너에서는 이마를 두드리면 식욕이 가라앉는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미국비만학회는 이마를 두드리는 행동만으로 식욕을 최대 10% 억제할 수 있다는 연구를 발표하기도 했다.

ADVERTISEMENT

국내에서 진행된 뇌파 실험에서도 같은 결과가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음식이 먹고 싶다는 충동이 생겼을 때 이마를 30초간 두드려줬다. 이후 뇌파를 측정했더니 다시 안정된 형태를 보였다는 것이다.

그 이유에 대해 전문가는 “이마를 두드리면 충동을 조절하는 전두엽이 자극되고, 식욕에 영향을 끼치는 세로토닌 호르몬의 분비가 늘어나면서 식욕이 줄어드는 효과가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한의학에서도 두 눈썹의 가운데 있는 ‘인당’이라는 경혈을 자극하면 정서적으로 편안해지고, 충동이 억제된다고 전했다.

앞으로 야식이 당길 때 이마나 관자놀이를 가볍게 마사지해보는 건 어떨까?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