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입어 회복 중인데도 코로나19 사태 돕고자 ‘1억’ 기부한 레드벨벳 웬디

인터넷커뮤니티

지난 28일 웬디가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했다고 한다.

앞서 웬디는 지난해 12월 SBS ‘2019 SBS 가요대전’ 리허설 중 부상을 입고 현재 치료 중이라고 알려졌다.

인터넷커뮤니티
ADVERTISEMENT

당시 레드벨벳 무대 리허설 중 2m 상당의 높이에서 추락한 웬디는 얼굴과 오른쪽 골반 및 손목을 다쳐 현재까지 치료에 전념 중이라고 한다.

이러한 가운데 웬디가 코로나19 기부 행렬에 동참해 눈길을 끌고 있다.

뉴데일리

그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환자들과 고생하는 의료진 등에게 힘을 전달하기 위해 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따뜻한 마음씨를 드러낸 팬들에 누리꾼은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나무위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