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택진이형, ‘코로나19’ 사태에 직원들 건강위해 전직원 ‘유급 휴가’ 지급했다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엔씨 김택진 대표가 직원들의 건강을 위해 통 큰 결단을 내렸습니다.

26일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27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전 사원을 대상으로 유급 휴가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업계에서 재택근무 형태가 아닌 휴가를 지시한 건 엔씨가 최초입니다.

이는 최근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는 것에 대해 직원들의 안전 및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고자 내린 결정입니다.

ADVERTISEMENT

또한 엔씨는 임신 중인 여사원들을 보호하기 위해 유급 휴가와 별개로 20일의 유급 특별 휴가를 추가 지급합니다.

업무상 어쩔 수 없이 출근하는 직원의 경우 제한적으로 근무함과 동시에 사내 식당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들은 근무일만큼 별도의 휴가가 부여될 예정입니다.

앞서 엔씨는 대중교통을 이용해 출퇴근하는 직원들을 위해 오전 7~10시 유연 출퇴근제 시간을 오전 7~11시로 확대 운영할 방침을 언급한 바 있습니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