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하고 싶다고 밝힌 배우 ‘한예슬 ‘ 오늘 같은 날은 ‘남자친구’랑 ‘데이트하고 싶다’

한국일보

배우 한예슬이 연애를 하고 싶다고 밝혔다고 한다.

한예슬은 지난 달 자신의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에 ‘오늘의 데이트 코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고 전해진다.

한예슬 유튜브
ADVERTISEMENT

한예슬은 캐주얼 레스토랑을 소개하며 “오늘 같은 날은 남자친구랑 데이트 하고 싶다”며 “요즘 남자들이 대시를 안 한다”고 말했다고 한다.

이에 더해 “용기가 없는 걸까, 아니면 내가 너무 무서운 걸까. 결혼을 전제로 생각하는 걸까. 난 아직 결혼은 크게 생각 없다”며 결혼관을 드러내기도 했다고 한다.

한예슬 유튜브

특히 한예슬은 “매력 없다고 얘기하진 않겠다. 난 매력 있으니까”라고 당당히 밝혀 이목을 끌었다고 한다.

한국경제
ADVERTISEMENT

이어 “즐거운 순간들을 누군가와 함께 나눈다는 건 좋은 일인 것 같다. 그래서 나도 빨리 그 누군가를 찾아야겠다. 징글징글하다 싱글”이라고 덧붙였다고 한다.

예상치 못한 그의 개인사 고백에 팬들은 “언니가 싱글인 건 감히 범접할 수 없기 때문”, “너무 예뻐서 보기만 해도 기분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