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로 길 잃으면 ‘하루 꼬박’ 보내도 못 나온다는 ‘대규모 쇼핑몰’

이하 인터넷 커뮤니티

두바이에는 이곳에는 세계 최고층 마천루도 있고, 세계 최대의 쇼핑몰도 자리하고 있다고 한다.

두바이 몰의 연면적은 무려 55만 평방미터로, 무려 축구경기장 200개를 합친 넓이인데요.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까지 총 4개 층인 두바이몰에는 1200여 개의 점포와 200여 개의 식당이 입점해 있다고 전해진다.

ADVERTISEMENT

캐주얼 브랜드에서 명품, 전자제품까지 그야말로 돈 있으면 매우 행복하게 오랫동안 쇼핑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라고 한다.

돈도 돈이지만 체력이 따라줘야 한다고 전해진다. 한 매장당 10분을 머문다고 가정하면, 이곳을 다 구경하려면 200시간이 필요하니까요. 8박 8일도 모자라다는 얘기가 된다.

이 드넓은 쇼핑몰을 찾는 한 해 이용객은 무려 8천만 명이 넘는다고 한다.

하지만 부작용도 있죠. 이곳을 방문한 손님의 99%가 길을 잃는 경험을 하고, 또 몰 안에서 GPS도 잘 작용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한 번 길을 잃으면 할 수 없이 이곳에서 하루를 꼬박 보낼 수밖에 없을것이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