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확진자들 ‘발열’ 없으면 퇴원 가능하도록 한다” (정부)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프리랜서 김성태

앞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는 증상 호전 즉시 병원에서 퇴원이 가능해집니다. 대신 발병일로부터 3주간 집이나 생활치료센터에서의 격리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뉴스줌
ADVERTISEMENT

정부는 이처럼 코로나19 진단 검사 없이도 퇴원이 가능해짐에 따라 확진 환자가 크게 늘어난 시점으로부터 잠복기인 2주가 지나면 완치 환자도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 연합뉴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