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심코 던진 말이 ‘남자친구’의 ‘자존심’ 건드려 헤어질 수도 있는 말 5가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A9%2594%25EC%259D%25B8.jpg 입니다.
이하 클립아트코리아

사랑하는 연인 사이라도 의견이 맞지 않으면 싸움이 일어나기 마련입니다.

이때 내로라하는 사랑꾼 남친이라면 싸우는 와중에도 여친을 생각하기 바쁘고 항상 한발 물러나 지고 들어가기도 합니다.

그런데 이를 당연하게 여겨 자신도 모르게 남친을 막 대하는 여자들을 종종 볼 수 있습니다.

이들이 무심코 던진 말이 그의 자존심을 제대로 건드려 참을 수 없는 분노를 일으키고, 심하면 이별까지 이어지기도 합니다.

‘남친 자존감’을 낮추는 아래 항목 중 당신이 그에게 평소 했던 말이 있는지 궁금하지 않은가요.

꼼꼼하게 살펴보고 만약 하나라도 있다면 오늘만큼은 남친에게 예쁜 말을 잔뜩 해주기 바랍니다.

꾸미고 다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jpg 입니다.
ADVERTISEMENT

외모나 스타일을 꾸미는 것은 개인의 자유이며 정답은 없습니다.

그런데 자신이 생각한 스타일과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남친을 지적하며 변화를 강요한다면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남친은 그만큼 당신이 편하고 안정적인 존재이기 때문에 내추럴한 모습으로 당신을 만날 수 있는 것입니다.

몰라도 돼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jpg 입니다.

정말 감추고 싶은 비밀이나 사적인 얘기에 대해 질문했을 때는 이런 답을 해도 됩니다.

그러나 단순히 여친의 일과를 알고 싶어 하는 남친에게 퉁명스레 대답한다면 굉장히 서운할 것입니다.

연인 사이에 소소한 에피소드 정도는 공유할 수 있지 않은가요.

제대로 좀 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jpg 입니다.
ADVERTISEMENT

흐트러짐 없이 완벽한 모습만을 보여주고 싶어 하는 게 당신의 남자친구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완벽해도 실수를 한 번 정도는 할 수 있는데 이 점을 약점으로 삼고 문제를 제기한다면 남친은 좌절할 수밖에 없습니다.

약간 어설퍼 보일 수 있으나 그런 모습도 귀여워해 줄 수 있는 여친이 돼 봅시다.

내 친구 남친은 차 있던데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4.jpg 입니다.

남자들의 최대 관심사 중 하나인 차는 이들 사이에서 아주 예민한 주제로 떠오릅니다.

그런데 남친에게 “친구 남친은 차 타고 다니던데”라는 식으로 신경을 거슬리게 한다면 남친은 화가 나기도 하고 자존감도 떨어질 것입니다.

가끔은 차보다 뚜벅이가 더 많은 추억을 쌓을 수 있다는 점을 잊지 맙시다.

그냥 헤어지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jpg 입니다.

단락

싸울 때마다 감정을 이기지 못하고 헤어지자고 말하는 이들이 있습니다.

한두 번은 그럴 수 있다고 치지만 빈번하게 발생한다면 남자 입장에서는 자기가 그만큼 쉬웠는지 자괴감이 들 확률이 높습니다.

남자들은 단순하지만 가볍지 않습니다. 당신을 진지하게 사랑하고 있으며 평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생각도 하고 있을 수 있으니 언행에 조심합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