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정부가 ‘EPL 경기 중단’ 결정하면 리버풀 EPL ‘우승’ 못 하게 된다

BBC

30년 만의 ‘리그’ 우승이자 최초의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출범 1992년) 우승을 목전에 둔 리버풀에게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코로나19가 유럽에 창궐함에 따라 영국 정부가 EPL 중단 결정을 내리면 리버풀의 리그 우승이 무효가 될 수 있다는 이야기가 흘러나오고 있는 것입니다.

지난달 28일 영국 데일리 텔레그래프는 영국 정부가 코로나19로 시즌을 단축하게 되면 리버풀의 우승을 장담할 수 없게 된다고 전했습니다.

리버풀 인스타그램
ADVERTISEMENT

앞서 영국의 언론들은 여러 차례 정부가 2개월 동안 스포츠 이벤트를 중단할 우려가 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현재의 흐름은 리버풀에는 최악의 상황입니다. 자력 우승까지 단 4승만을 남겨두고 있기 때문입니다. 앞으로 4연승을 하게 되면 리버풀은 우승을 확정 짓습니다.

현재 리버풀은 29경기 27승 1무 1패를 기록해 압도적인 리그 1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가 리그 2위지만 두 팀의 승점차는 25점으로 리버풀의 우승은 떼어 놓은 당상인 상황입니다.

AFP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