굉장히 편안한 복장으로 ‘소년미’ 풍겨낸 ’42세’ 공유 근황

이하 매니지먼트 숲 인스타그램

배우 공유가 ‘소년미’ 가득한 비주얼을 뽐내며 여심을 뒤흔들었습니다.

12일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공식 SNS에는 “힐링이랑 이런 것일까? 목요 힐링 요정 공유”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사진이 게재됐습니다.

공개된 사진에는 광고 촬영에 한창인 공유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아웃도어 브랜드의 옷을 착용한 공유는 여전히 우월한 자태를 과시해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ADVERTISEMENT

다양한 패션을 완벽하게 소화한 그는 앞머리를 내리고 40대라고는 믿기지 않는 소년미를 발산했습니다.

특히 후드티를 착용한 공유의 훈훈한 비주얼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습니다.

여기에 더해진 오밀조밀한 이목구비와 따뜻하면서도 깊은 눈빛은 공유의 독보적인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했습니다.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