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는 중국 바이러스다” 시진핑의 항의에도 중국 바이러스라고 계속 칭하는 ‘트럼프’ 대통령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jpg 입니다.
연합뉴스 / 기사와 관련 없는 이미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19를 ‘중국 바이러스’라 칭하는 것은 매우 정확한 표현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19에 대해 ‘중국 바이러스’ 혹은 ‘외국 바이러스’라 칭하며 중국발 바이러스라고 강조해왔습니다.

17일(현지 시간) 미국 백악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의 언론브리핑에 참석해 중국 책임론을 강조했습니다.

그는 ‘중국 바이러스’ 표현과 관련해 “그것(코로나19)은 중국에서 왔다. 그래서 나는 그것이 매우 정확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B8%258C%25EB%259F%25B0%25EC%25B9%2598.png 입니다.
브런치 / 기사와 관련 없는 이미지
ADVERTISEMENT

그러면서 “중국 측이 미군이 중국에 바이러스를 전파했을 수 있다고 먼저 허위 정보를 흘렸다. 그건 거짓말이다”라며 “미군은 그것(코로나19)을 누구에게도 주지 않았다”라고 주장했습니다.

미군의 코로나19 전파설은 중국 외교부를 통해 전해졌고 중국 내에서 빠르게 학산하고 있습니다.

12일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트위터를 통해 “우한에 (코로나19 바이러스) 대유행을 가져온 것은 미군일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미국은 ‘중국 바이러스’에 영향을 받은 항공업계 같은 산업을 강력하게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7%25B0%25ED%2595%25A9%25EB%2589%25B4%25EC%258A%25A4%2B%25282%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 기사와 관련 없는 이미지

이어 “미국의 몇몇 주가 ‘중국 바이러스’에 의해 심각한 타격을 받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도 이날 국무부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바이러스를 ‘중국 바이러스’라고 표현했습니다.

그는 “그들이 벌이고 있는 그 허위 정보 캠페인은 책임을 전가하기 위해 고안된 것”이라며 “지금은 이 세계적인 유행병을 해결하고 미국인과 전 세계 사람들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야 할 때”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바이러스를 처음으로 인지한 정부가 중국 정부인 것을 알고 있다”며 “세계가 중국 내부에 있는 이 위험을 인식하는 데는 엄청나게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부연했습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FP.jpg 입니다.
AFP / 기사와 관련 없는 이미지
ADVERTISEMENT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